상단여백
HOME 스페셜 일자리
해외 한식 인턴 신청 접수 시작한식 분야 해외 취업 희망자 100명 모집 예정

농림축산식품부(이하 농식품부)와 (재)한식진흥원은 2019년도 해외 한식 인턴 신청 접수를 1월 31일부터 시작한다고 밝혔다.

해외 한식 인턴 사업은 한식 분야 구직자들의 해외 진출을 돕는 사업으로 해외 한식 인턴으로 선정되면 1인당 최대 3백만 원의 장려금과 항공료를 지원받을 수 있다.

농식품부는 더욱 많은 한식 분야 구직자들이 해외 취업에 도움을 받을 수 있도록 올해 지원 규모를 20명 더 확대하여 총 100명을 모집할 계획이다.

지난해 해외 한식 인턴 신청자가 많아 당초 계획이었던 40명의 두 배인 80명을 모집했던 것을 감안하였다.

아울러, 해외 한식 인턴 경험이 취업 성공으로 연결될 수 있도록 취업 연계 지원도 더욱 집중할 계획이다.

인턴 종료 이후 현지 한식당 등에 취업할 경우 해외 취업 비자 발급 비용의 일부를 지원하여 현지 정착을 돕고, 인턴 근무 시작 전․후 취업 역량 강화 교육 및 국내외 한식 취업 최신 정보 SNS 제공 등 국내외 취업 정보도 연중 제공할 계획이다.

농식품부는 해외 한식 인턴 지원을 통해 더욱 많은 한식 분야 구직자들이 해외 진출에 성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식진흥원에서 조사한 전년도 해외 한식 인턴 지원자 80명에 대한 취업 현황을 보면(2019년 1월 기준), 인턴 기간이 종료된 65명 중 해외 취업이 34명으로 국내 취업 2명보다 훨씬 많은 것으로 나타나고 있다.

농식품부 관계자는 “외국인들의 한식에 대한 인지도가 높아지고, 국내 한식 기업들의 해외 진출도 활발한 만큼 한식을 전공했거나 한식 분야 취업을 희망하는 이들이 해외 진출할 수 있는 기회가 많아졌다.”고 하면서 “해외 한식 인턴 경험을 통해 더욱 많은 인재들이 세계 무대에서 활동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이병로 기자  leebr@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병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