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기획
연봉탐색기, 상위 1% ‘억’소리 보고 '상실의 시대' 도래…그럼에도 '난 몇위?' 궁금
(사진=한국납세자연맹 홈페이지 캡처)

'연봉탐색기 2019’ 서비스를 향한 대중의 관심이 시작부터 뜨겁다.

한국납세자연맹은 11일 1년동안 받은 자신의 급여를 적어 넣으면 모든 근로자 가운데 내가 몇 위인지를 알려주는 ‘연봉탐색기 2019’ 서비스를 개시했다.

하지만 쏟아지는 대중의 관심에 홈페이지 이용자가 몰리며 ‘연봉탐색기 2019’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는 한국납세자연맹 홈페이지는 접속 자체가 힘든 상태다.

‘연봉탐색기 2019’는 1년 동안 받은 자신의 급여를 입력하면 1100만명이 넘는 2016년 전체 근속 근로자의 연봉데이터와 비교, 내가 몇위를 차지했는지 구체적으로 보여준다.

또 이를 백분율로 변환해 100등 중 내 1년치 급여가 몇등 정도인지를 알려준다. 100명 중 1등이 뜻하는 상위 1% 이내 연봉자는 1억 4900만원 초과자인 것으로 분석됐다. 상위 10% 안에 들려면 8285만원 이상의 연봉을 받아야 하는 것으로 기록돼 있다.

 

이은정 기자  lej@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은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