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산림
국립양평치유의숲, 동절기 방문객 위한 특별 산림 치유 프로그램 운영
경기 양평군 양동면 소재 국립양평치유의숲 온열 치유실에서 이용객들이 온열 치유 프로그램 체험을 하고 있다. 국립양평치유의숲은 방문객과 지역 주민의 건강 증진과 소통 확대를 위해 오는 3월 말까지 동절기 특별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사진 제공=산림청 한국산림복지진흥원]

산림청 한국산림복지진흥원(원장 윤영균)은 경기 양평군 양동면 소재 국립양평치유의숲(센터장 송재호)에서 오는 3월 말까지 동절기 방문객과 지역 주민을 대상으로 특별 프로그램 ‘국립양평치유의숲을 품다’를 운영한다고 1월 8일 밝혔다.

이번 프로그램은 동절기 산림 치유 프로그램을 통해 이용객의 건강 증진과 소통을 확대하고자 마련됐다.

주요 프로그램은 편백나무 핀란드식 사우나인 ‘온열 치유 체험’과 ‘석고 방향제 만들기를 통한 오감 체험 프로그램’ 등이다.

특히 기존 산림 치유 프로그램과 달리 별도 예약이 필요 없으며, 온열 치유 체험은 매일 오후 2∼4시, 오감 만족 프로그램은 매일 오후 3시에 진행된다.

송재호 센터장은 “이번 특별 프로그램을 통해 많은 지역 주민과 방문객이 국립양평치유의숲에서 따뜻한 겨울을 보낼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찬래 기자  kcl@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찬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