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산림
'숲속의 대한민국' 만들기 본격 시동서부산림청, 숲 가꾸기 사업 발대식 가져
서부지방산림청은 2019년 숲 가꾸기 사업의 성공적인 추진을 다짐하고 안전사고 없는 산림 사업장을 만들기 위해 1월 8일 국유림영림단과 담당 공무원 등 2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숲 가꾸기 사업 발대식’을 가졌다. [사진 제공=서부지방산림청]

서부지방산림청(청장 김형완)은 2019년 숲 가꾸기 사업의 성공적인 추진을 다짐하고 안전사고 없는 산림 사업장을 만들기 위해 1월 8일 춘향문화예술회관(남원)에서 국유림영림단과 담당 공무원 등 2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숲 가꾸기 사업 발대식’을 가졌다.

이번 발대식에서는 산림 근로자 결의문 낭독, 안전 용품 전달, 안전보건공단 전문 강사의 산림 사업 안전사고 예방 교육을 실시하였다.

서부산림청은 올해 109억 원의 예산으로 여의도 면적의 약 21배인 6천ha의 산림에 숲 가꾸기를 추진하여 건강하고 가치 있는 숲을 조성할 계획이다.

서부산림청 관계자는 “숲 가꾸기 사업은 숲을 건강하게 만들고, 품질 좋은 목재를 생산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산사태 방지와 산불 피해 감소 효과도 크다면서, 건강하고 가치 있는 숲을 만들어 숲속의 대한민국 실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김창곤 기자  agrienews@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창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