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식품
NH농협무역-정남농협, 독일에 국산 쌀떡 수출올해 전 세계에 쌀떡 230톤 수출 성과... 쌀 생산 농가 소득 향상에 기여
국산 쌀떡을 상차하고 있는 모습. [사진 제공=농협]

NH농협(회장 김병원)무역과 정남농협(조합장 우재덕)은 12월 30일 부산항을 통해 국산 쌀떡 10톤을 독일 함부르크에 수출했다.

그 동안 NH농협무역은 정남농협과 공동으로 해외 판로 확대에 매진해왔으며, 2018년 한 해에만 미국, 캐나다, 영국, 프랑스, 독일, 홍콩, 뉴질랜드, 말레이시아 등에 쌀떡 약 230톤을 수출하는 등의 성과를 거두었다.

NH농협무역 김진국 대표 이사는 “쌀떡 이외에도 다양한 쌀 가공품을 개발하여 농가 소득 향상에 기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NH농협무역은 지난 10월 독일 소재 베트남계 대형 유통 업체와 쌀떡 60톤 수출 계약을 체결했으며, 이날 1차로 쌀떡 10톤을 수출했다.

송영국 기자  syk@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영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