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푸드&라이프 피플
이달의 농촌융복합산업인, ‘(유)야생초 남우영 대표’‘유산균 저염 김치’ 개발로 농촌융복합산업화 성공
농림축산식품부는 12월의 농촌융복합산업인으로 경상북도 울진군의 ‘유한회사 야생초’의 ‘남우영 대표’를 선정했다. 자체 브랜드 ‘닥터 아사한’의 ‘유산균 저염 김치’, ‘유산균 어린이 김치’는 자생 식물의 식물성 유산균 저염 발효 특허 기술을 접목해 소금을 쓰지 않는 것이 특징이다. [사진 제공=농림축산식품부]

농림축산식품부(장관 이개호, 이하 농식품부)는 12월의 농촌융복합산업인으로 경상북도 울진군의 ‘유한회사 야생초’의 ‘남우영 대표’를 선정했다.

유한회사 야생초의 남우영 대표는 우리 주변에서 쉽게 볼 수 있는 일년봉(개망초), 갈대 뿌리 등 자생 식물을 활용하여 김치 제조 특허 기술을 취득하고, 다양한 유산균 저염 김치 등 혁신적인 가공 제품을 선보이며 농촌융복합산업화에 성공했다.

(유)야생초는 소비자의 건강한 먹거리 개발을 위해 ‘닥터 아사한’ 브랜드를 만들어 융합 발효 식품 연구소를 운영하고 있다. ICT 스마트 시스템을 도입한 생산 공장을 구축하고 저온 창고를 완비하여 기호에 따라 선택할 수 있는 다양한 저염 김치 제품을 개발·생산하여 소비자의 만족도를 높이는데 힘쓰고 있다.

특히 자체 브랜드 ‘닥터 아사한’의 ‘유산균 저염 김치’, ‘유산균 어린이 김치’는 자생 식물의 식물성 유산균 저염 발효 특허 기술을 접목해 소금을 쓰지 않고, 고칼륨 식품인 야생초를 분말화해 김치소로 이용한다. 김치의 나트륨 함량을 대폭 줄이고 타 제품과 차별화를 통해, 우리나라 대표 전통 식품인 ‘김치’의 현대화 및 세계화에 큰 기여를 하고 있다.

(유)야생초는 안전한 식품 생산과 철저한 품질 관리를 위해 HACCP 인증, 유기 가공 인증과 클린 사업장 인증 등을 취득했고, 온라인 숍 판매·롯데백화점, 인근 학교 급식 재료 등으로 김치를 납품하는 등 다양한 판로를 구축해 안정적인 수익을 창출하고 있다. 

또한, 미국 FDA 승인과 식품안전시스템(FSSC22000), 할랄(HALAL)인증을 획득하며 해외 판로 개척에 노력한 결과, 2015년을 시작으로 올해 약 6천만 원의 저염 김치 제품을 해외(홍콩)로 수출하는 성과를 올렸다.

방문객에게는 다양한 체험·교육의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어린이 저염 김장 체험’ 및 ‘저염 식단 교육 프로그램’ 등을 운영한다. 이를 통해 소비자에게 저염 식품에 대한 이해와 신뢰를 높이고, 제품 홍보와 수익 증대 효과를 함께 얻고 있다.

아울러, 지역 사회와의 상생을 위해 고용 인원의 60% 이상을 취약 계층인 고령층 및 경력 단절 여성 등 지역 주민으로 뽑아 식품 품질 관리 및 HACCP 관리자 교육을 진행하고, 전문 인력 양성에 힘쓰는 등 지역과 기업이 함께 발전하는 모범 사례로 인정받고 있다.

농식품부 최봉순 농촌산업과장은 “(유)야생초는 나트륨을 대폭 줄인 혁신적인 김치 제품을 개발하고 해외 수출을 통해 우리나라 대표 전통 식품인 ‘김치’의 세계화에 앞장서고 있다.”며, “농식품부는 농촌 자원으로 2·3차 산업까지 연계하여 농업인 소득을 증대하고 농촌 지역 경제를 활성화하는 농촌융복합산업 우수 경영체를 지속적으로 지원, 육성하겠다.”고 밝혔다.

이광조 기자  lgj@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광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