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페셜 여성농업인
‘청년여성농업인CEO중앙연합회’ 2주년 기념 행사 개최"2019년에는 여성 농업인의 마케팅 역량 강화에 역점 둘 것"
지난 11월 20일부터 22일까지 경기 용인 소재 산토리니 관광농원에서 열린 '청년여성농업인CEO중앙연합회' 2주년 기념 행사에서 농협중앙회 유찬형 회원종합지원본부장(사진 가운데) 및 청년 여성 농업인들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농협]

청년여성농업인CEO중앙연합회(회장 권한 대행 이소희, 이하 청여농)은 지난 11월 20일부터 22일까지 경기도 용인 산토리니관광농원에서 창립 2주년 기념행사를 가졌다.

이번 행사는 창립 2주년을 맞아 전국 각지에서 52명의 청년 여성 농업인들이 참석한 가운데 그 동안의 성과를 자축하고, 명실상부한 국내 대표 청년 여성 농업인 조직으로 도약하기 위한 발판을 마련하고자 농협중앙회의 후원으로 마련되었다.

2박 3일 동안 마케팅 홍보 실무 교육, 청여농 회원 체험 마을 국악 프로그램 강의 및 실습(청여농 교육 국장 권아현), 청여농 자체 농업 기술 노하우 공유 및 마케팅 역량 강화 등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진행되었다.

청여농은 20세부터 39세의 미혼 여성 농업인이 중심이 돼 2016년 10월에 창립 총회를 갖고 활동을 시작한 신생 단체로 젊은 여성 농부들을 위한 소통의 장이자, 네트워킹의 공간, 배움의 터전이 되어, 상대적으로 소외되었던 여성 농업인, 그 중에서도 젊은 여성들이 목소리를 낼 수 있는 구심점을 마련하고자 설립되었으며, 농협중앙회가 후원하고 있다.

창립 당시 50여 명에 불과했던 회원 수도 현재 80여 명으로 늘었고, 올해 8월에는 ‘청년여성농업인협동조합’으로 법인 등기를 마치고 본격적인 사업 태세도 갖추었다.

이소희 부회장(회장권한대행)은 “오늘 기념행사를 통해 회원 간 결속을 다지고, 사업 방향에 대한 토론도 마친 만큼, 온라인 스토어 등록, 직거래 장터 참여 활성화 등을 통해 2019년에는 여성 농업인의 마케팅 역량 강화에 역점을 두고 사업을 추진하고 싶다.”고 말했다.

유찬형 농협중앙회 회원종합지원본부장은 “그간 많은 어려움을 이겨내고 참신한 아이디어와 새로운 사업 방식으로 한국 농업의 신세계를 개척하고 있는 청여농 여러분들에게 아낌없는 지지와 격려를 보내며, 청여농이 청년 여성 농업인의 구심점 역할을 할 수 있도록 농협에서도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이병로 기자  leebr@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병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