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 농촌문학
본사 양규창 전북지사장 ‘제21회 전라시조문학상’ 수상
양규창 시인.

본사 양규창 전북지사장 양규창 시인이 지난 11월 3일 전주백송회관에서 열린 ‘제21회 전라시조문학상’을 수상했다.

전라시조문학회(회장 유휘상)가 주관하는 이날 행사는 제55집 전라시조 출판 기념회와 함께 열렸다.

유휘상 회장은 인사말을 통해 “수상 작품은 근래에 발간한 개인 작품집이나 동인지에 발표한 작품 중에서 선정했다.”고 말했다.

양규창 시인은 전북 순창 출신으로 1999년 <문예사조> 시 등단, 2013년 <시조문학> 시조 등단을 하였으며 시집으로 <그리움의 오선지에 슬픔이 연주되면>이 있다.

전북문인협회 사무국장, 전북예총 감사, 새전북신문 객원논설위원을 역임하였으며 <농촌문학>편집인, 한국문인협회 회원, 전북문학관 사무국장, 전북문인협회 운영위원장, 전라시조문학회 회원, 한국기독교문인협회 회원, 한국문학신문 편집국장으로 활동 중이다.

이광조 기자  lgj@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광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