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식품
농협-쌀가공협회, 쌀가루 산업 발전 위해 손잡다가공용 국산 쌀 계약재배·유통채널 활용·대국민 이해 등에 협력키로

농협(회장 김병원)은 지난 24일 농협중앙회 본관(서울시 중구)에서 김원석 농협경제지주 농업경제대표이사와 김남두 한국쌀가공식품협회장이 참석한 가운데 ‘쌀 소비확대와 쌀가루 산업 발전을 위한 상생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가공용 쌀 계약재배를 통한 안정적인 유통판로 확보 ▲쌀가루 가공산업 활성화를 위한 양측의 기술력과 유통채널 적극 활용, ▲쌀가루 가공식품에 대한 소비 붐 조성 등 국산 쌀 소비확대를 위한 협력관계를 구축할 계획이다.

향후, 농협경제지주는 하나로마트·농협a마켓·TV홈쇼핑·해외수출 등 농협의 온·오프라인 유통채널을 활용하여 쌀 가공식품 판매 확대를 지원하고, 한국쌀가공식품협회는 회원사가 쌀 가공식품 원료로 국내산 쌀가루를 사용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김남두 한국쌀가공식품협회장은“농협과 함께 쌀 가공식품에 대한 대국민 이해 증진과 국내산 쌀 소비 확대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이에, 김원석 농협경제지주 농업경제대표이사는 “쌀가루 가공산업 활성화로 국내산 쌀의 부가가치를 높이고, ‘농가소득 5천만원 달성’의 마중물이 되도록 최선을 다해 지원하겠다”고 답했다.

이광조 기자  leekcho@empas.com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광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