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산림
산림청, '2018 대한민국 산림문화 박람회' 개최10월 5일부터 14일까지 강원 인제서 열려... 전시회, 체험행사, 학술발표회 등 선보여

산림청(청장 김재현)은 오는 10월 5일부터 14일까지 10일간 강원 인제군 인제읍 나르샤파크 일원에서 ‘2018 대한민국 산림문화 박람회’를 개최한다고 4일 밝혔다. 개막식은 오는 6일 오전 11시 강원 인제군 인제읍 다목적 경기장에서 열렸다.

‘2018 대한민국 산림문화 박람회’는 산림 분야 최대의 문화ㆍ전시ㆍ체험 행사로 산림청이 주최하고 인제군과 산림조합중앙회가 주관한다. 산림 산업ㆍ문화 발전을 위해 마련된 산림문화 박람회는 매년 40∼50만 명이 관람해 지역 경제 활성화에도 도움을 주고 있다.

올해는 11회째를 맞이해 인제군의 ‘제36회 합강문화제’와 연계하여 지역적ㆍ계절적 특성을 반영한 산림 문화ㆍ체험 행사를 다채롭게 선보인다.

‘산림, 함께 여는 녹색일자리’를 주제로 열리는 이번 박람회에서는 산림문화작품과 목공예대전작품 전시, 산림 레포츠 가상 현실(VR) 체험, 숲 해설가 경연 대회 등 산림 문화 행사가 진행된다. 또 산림의 학술적 가치에 대한 공감대 형성을 위해 학술 발표회, 심포지엄과 함께 산림 지식과 기술을 겨루는 ‘전국 대학생 산림기술 경진 대회’가 열린다.

김재현 청장은 “오늘날에는 전통적인 산림 사업만큼 숲을 즐기는 산림 문화 산업 또한 중요하다.”라면서 “산림 레포츠 수요가 늘고 있는 요즘, 산림 서비스를 확대해 많은 국민이 숲에서 건강한 삶을 즐길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이어 “이번 산림문화 박람회를 통해 청년들이 산림 일자리에 대한 정보와 함께 새로운 도전 기회와 희망을 얻길 바란다.”라고 밝혔다.

이번 행사의 부제는 ‘건강한 삶, 함께하는 산림 레포츠’다. 산림청은 오색빛으로 산이 물들어가는 가을, 박람회에 참여해 산림 일자리 정보를 알아보고 설악 단풍과 인제 자작나무 숲의 경치를 감상하며 산림 레포츠를 체험해볼 것을 권했다.

김찬래 기자  kcl@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찬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