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푸드&라이프 영화공연
경마장이 영화관으로 변신... 렛츠런파크서 '라라랜드' 상영렛츠런파크 서울 경주로의 초대형 전광판 이용

한국마사회(회장 김낙순) 렛츠런파크 서울에서 오는 9월 15일(토) 2018년 제10회 ’비전127문화예술의 날‘로 영화 '라라랜드'를 상영한다. 

경주가 모두 끝난 오후 6시 10분부터 시작하며 가로 127.2m 초대형 전광판을 이용해 가을밤 야외 영화관으로 변신한다.

상영작 '라라랜드'는 12세 관람가의 뮤지컬 영화다. 유명 할리우드 배우 라이언 고슬링과 엠마 스톤이 주연을 맡았으며, 2016년 개봉 당시 아름다운 미국 LA의 풍경과 로맨틱한 재즈 선율로 많은 사랑을 받았다.

한국마사회 렛츠런파크 서울에서 오는 9월 15일(토) 2018년 제10회 ’비전127문화예술의 날‘로 영화 <라라랜드>를 상영한다. [사진제공=한국마사회]

이광조 기자  lgj@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광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