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유통
농협, 폭염 피해 농산물 특별판매전 개최수도권 주요 하나로마트서 폭염피해 농산물 할인판매 나서
농협은 8월 8일부터 3일 간 수도권 주요 하나로마트(양재, 창동, 고양, 성남, 수원, 신촌점)에서 폭염 피해 농가를 돕기 위한 농산물 특판전을 개최한다. 사진은 왼쪽 세 번째부터 농협중앙회 김병국 이사(서충주농협 조합장), 농협하나로유통 김성광 대표이사, 이태형 고양유통센터 지사장. [사진제공=농협]

농협(회장 김병원) 하나로유통은 8월 8일부터 3일 간 수도권 주요 하나로마트(양재, 창동, 고양, 성남, 수원, 신촌점)에서 폭염 피해 농산물의 판로를 확보하고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업인을 돕기 위해 ‘폭염피해 농산물 특별판매전’을 개최했다.

이번 행사에서 폭염으로 인해 생육이 부진하지만 신선도와 안전에 문제가 없는 농산물을 최대 40% 할인 판매했다. 행사대상 품목(10개)은 복숭아, 토마토, 포도, 자두, 애호박, 무, 양배추, 대파, 파프리카, 애느타리 등이었다.

농협하나로유통 김성광 대표이사는 “폭염 피해 농산물 판로 확보와 신선하고 저렴한 농산물 구입 기회 제공을 위해 이번 행사를 마련했다.”면서, “정부와의 협력으로 농산물 수급안정에 힘써 농가소득 5천만 원을 달성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농협하나로유통은 올해 초에도 ‘우박 맞은 사과’, ‘가뭄피해 농산물 특별판매전’을 개최하는 등 농산물 판로 확대에 힘쓰고 있다.

한편, 김성광 대표이사는 지난 8월 7일 강원도 평창을 방문하여 폭염 피해현장을 살피고 수급동향을 점검했다. 이 자리에서 피해농업인 대상 예초기·양수기 지원, 피해농산물 판매 확대, HMR 상품화, 김치가공용 원물 공급 등 폭염 피해 지원 대책을 밝힌 바 있다.

송영국 기자  syk@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영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