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페셜 국제
한국식품연구원, 2018 Korea 국제 할랄 컨퍼런스 개최2조 달러 규모의 할랄식품시장 수출 견인을 위한 고찰과 전망

한국식품연구원(원장 박동준, 이하 식품연)은 오는 8월 16일 서울 삼성동 COEX에서 농림축산식품부의 지원을 받아 수행하는 해외식품인증지원사업의 일환으로 ‘2018 Korea 국제 할랄 컨퍼런스’를 서울 삼성동 COEX 컨퍼런스룸(402호)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컨퍼런스에 대한 신청서 접수는 해외식품인증 정보포털에서 오는 8월 13일(월) 오후 6시까지 선착순으로 받을 예정이며 참가비용은 무료이다.

할랄이라 함은 허용된 이라는 뜻으로서 ‘이슬람법상 먹을 수 있는 것’을 주로 의미한다. 이번 컨퍼런스는 농림축산식품부의 수출다변화 정책에 따른 할랄식품 시장의 수출 증진과 관련하여, 글로벌 할랄식품시장 진출 회고와 전망이라는 주제로 이루어진다.

다양한 시각에서 그동안 추진해 온 종합적인 대책의 성과를 살펴보고 이를 통해 농식품 수출이 나아갈 방향을 되짚어 보기 위하여 식품제조/외식의 운영실태 및 개선방안, 인력양성의 운영실태 및 개선방안, 수출을 위한 마케팅 지원활동, 통관·검역 부문 및 인증에 대한 진단과 처방 관련 발표와 토론이 예정되어 있으며, 특히 한국의 할랄식품산업 육성정책 방향 발표를 통하여 식품수출을 희망하는 기업에 있어, 향후 할랄시장의 원활한 진출에 대한 지원책을 확인해 볼 좋은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농림축산식품부는 국내 농식품 수출이 일본, 중국, 미국 등 전통적 수출 시장 중심에서 벗어나 새로운 시장으로 확대되어 안정적 여건을 확보할 수 있도록 수출 다변화 지원정책을 추진 중에 있다. 

이슬람권 시장 진출을 위해 2015년 한-UAE ‘농업 및 할랄식품’ 관련 업무협약 체결을 계기로 '할랄식품산업 발전 및 수출활성화 대책'을 수립하였고, 이를 기반으로 농식품 수출을 위한 다양한 정책을 추진해 오고 있으며, 이러한 정책의 일환으로 2018 Korea 국제 할랄 컨퍼런스도 개최될 예정이다.

한국식품연구원 박동준 원장은 “이번 국제 할랄 컨퍼런스는 국내 할랄식품 산업의 현주소를 파악하고, 이에 따른 발전 및 수출활성화 방안을 마련할 수 있는 자리라는 점에 큰 의의가 있다."며 "앞으로도 할랄 관련 수출정보 제공, 인증획득 지원, 전문인력 양성 및 식품안전관리 등의 지속적인 지원을 통해 국내 농식품의 글로벌 시장 진출 및 수출확대 기반을 강화하는데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라고 밝혔다.

한국식품연구원은 8월 16일 서울 삼성동 COEX에서 농림축산식품부의 지원을 받아 수행하는 해외식품인증지원사업의 일환으로 ‘2018 Korea 국제 할랄 컨퍼런스’를 서울 삼성동 COEX 컨퍼런스룸에서 개최한다. [사진제공=한국식품연구원]

이광조 기자  lgj@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광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