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페셜 국제
"농식품 수출 미션 수행하러 떠납니다"'농식품 청년 해외개척단' 5기 발대식 개최
아프로 5기 발대식 후 단체사진. 첫째 줄 왼쪽 다섯 번째부터 농식품부 진지수 사무관, 백진석 aT 식품수출이사, 이병호 aT 사장, 신현곤 aT 수출전략처장. [사진제공=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농림축산식품부와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사장 이병호, 이하 aT)는 8월 6일 ‘농식품 청년 해외개척단(AFLO, 아프로) 5기’ 발대식을 개최했다.

3기, 4기에 이어 올 해 세 번째로 파견되는 5기는 브라질, 폴란드, 대만, 말레이시아 등 우리 농식품 수출시장다변화를 위한 주요 거점 9개국으로 파견되어 해외 시장개척을 선도하고자 선정된 ‘2018 시장다변화 프런티어 업체’의 현지 주재원 역할을 수행할 예정이다.

이번 발대식에는 1~4기 단원들의 활동을 보여주는 ‘열정’ 사진으로 수출 현장을 생생하게 전달했으며, 아프로 활동을 우수하게 수행한 우수 단원 김영근 씨(3기, 남아공 파견)와 박건호 씨(3기, 대만 파견)의 멘토링을 통해 파견을 앞둔 신규 단원들에게 실질적인 노하우를 전달하는 기회를 가졌다.

이 날 멘토로 참여한 김영근 단원은 “처음 남아공에 도착했을 때 설레임과 두려움이 많았다. 그러나 함께 파견된 단원들과 서로 격려하고 응원하면서 팀워크를 통해 극복했다.”며 “그래서 좋은 성과를 낼 수 있었고, 저 또한 매칭된 업체에 취업되어 다시 남아공으로 떠나는 기회를 얻었다.”라며 열정적인 팀워크를 만들라고 후배들에게 선배다운 조언을 남겼다.

한편 발대식 이후 파견을 앞둔 35명의 신규 단원들은 일주일간 aT 유통교육원에서 기본적인 수출 역량 교육을 받게 된다. 

aT 유통교육원에서 개발한 본 교육 과정은 농식품 수출현황과 정책, 수출절차와 무역 실무 및 글로벌 마케팅 등의 기본 교육을 통해 농식품 무역인으로서 기본 소양을 다지며, 파견국에 대한 이해, 글로벌 에티켓이나 안전 등을 교육받아 원활한 현지 적응을 돕도록 구성되어 있다. 교육 완료 후 단원들은 각 자 매칭된 프런티어 업체로 파견되어 실제 투입될 분야에 대해 현직자로부터 현장 트레이닝을 받는다. 

aT 이병호 사장은 “아프로는 변화와 도전을 요구받고 있는 우리 농식품 산업에 新성장동력으로써 일자리와 진로에 대한 고민이 많은 젊은이들에게 글로벌 현장과 실무를 체험케 하는 매우 준비된 프로그램”이라며 “젊은 인력들이 우리 농업과 농촌에 변혁을 일으킬 수 있는 역할을 기대한다.”고 전했다.

이광조 기자  lgj@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광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