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식품
무더위속 화천 토마토축제 인기…외국인 등 전국에서 나흘간 총 15만여 명 방문(주)오뚜기, 2004년부터 15년째 ‘화천 토마토 축제’ 후원
㈜오뚜기가 후원한 ‘2018 제16회 화천 토마토축제’가 축제기간 동안 15만여 명 이상의 관광객이 참여한 가운데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 사진은 관광객들이 2018 화천 토마토축제를 즐기고 있는 모습. [사진제공=㈜오뚜기]

㈜오뚜기(대표이사 이강훈)가 후원한 ‘2018 제16회 화천 토마토축제’가 축제기간 나흘간 총 15만여 명 이상의 관광객이 참여한 가운데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

지난 8월 2~5일까지 토마토 재배지로 유명한 강원도 화천에서 열린 ‘2018 화천 토마토축제’는 ㈜오뚜기가 15년째 후원한 지역축제로 국내 제일의 토마토산지라 자부하는 화악산 찰토마토와 지역홍보를 위해 기획되어, 건강과 재미를 한꺼번에 줄 수 있는 이색축제로 관심을 모았다.

올해 행사는 ‘토마토로 하나 되는 세계 속의 화천’이라는 주제로 월드존, 피아존, 플레이존, 해피존, 마켓존, 상설전시존 등 6개의 테마구역에서 총 40여 종의 다양한 프로그램이 펼쳐졌다.

㈜오뚜기는 화천 토마토 축제를 15년째 후원하며 1,000인분의 토마토 파스타를 참가자들과 함께 나누는 ‘오뚜기와 함께하는 천인의 식탁’ 이벤트를 진행했다. 

오뚜기 홍보존에서는 대한민국 대표 케첩인 오뚜기 케첩 등 다양한 오뚜기 제품 소개와 오뚜기 컵밥, 아이스티 등 제품 시식 코너를 운영하여 축제에 참여하는 많은 관광객들의 호응을 이끌어냈다.

올해는 특히 화천군에서 토마토축제를 글로벌 축제로 성장시키기 위해 8개국 주한 외국대사 등 20개국 대사관 일행 70여 명을 초청하여 더욱 뜻 깊은 행사로 진행되었다.

㈜오뚜기 관계자는 "단순한 지역축제 후원이 아닌 토마토 관련 다양한 제품을 선보이고 있는 전문 식품회사로서의 인식을 확립하고, 국내 토마토 수요를 더욱 확대시키는 계기가 되었다고 생각한다."며, "토마토축제에 참여한 모든 분들이 잊지 못할 즐겁고 행복한 추억이 되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송영국 기자  syk@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영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