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산림
한국임업진흥원, 자투리 목재 나눔 실시지역사회 공헌을 위한 시험 완료된 ‘목재 나눔’ 프로젝트 진행
자투리 목재를 활용한 벤치 디자인. [사진제공=한국임업진흥원]

한국임업진흥원(원장 구길본)은 사회적 가치 실현을 위해 2016년 8월부터 지속적으로 목재시험 후 폐기되는 시험편(자투리 목재)을 필요로 하는 장애인 공방 및 서울디자인재단 등에 무료로 제공하는 ‘목재 나눔’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다.

시험이 완료된 시험편은 '임업에 관한 시험・분석・조사・감정 업무처리 지침'에 근거하여 시험성적서를 발급한 날로부터 30일간 보관하고 별도의 요청이 없으면 폐기처분된다.

이 자투리 목재는 목재샤프 원료 및 교육용 키트 제작 등 다양한 용도로 활용되고 있으며, 폐시험편이 폐기됨에 따라 발생하는 이산화탄소 방출 절감 등에도 효과가 있어 재활용하는 업체의 재료비 절감 및 환경에도 크게 기여하고 있다.

구길본 원장은 “앞으로도 프로젝트의 확대를 통해 시험 후 남은 목재 자원의 새로운 가치 창출뿐만 아니라 사회적 가치 실현에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김찬래 기자  kcl@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찬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