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식품
아시아종묘 여름엔 수박, 충북일대 최고가 낙찰

비대력이 뛰어나고 과피가 진하여 상품성이 뛰어난 것으로 평가받는 아시아종묘 여름엔 수박이 충북 진천군 지역에서 최고가 낙찰기록을 경신했다. 

1동 기준 타 농가의 평균 350만원보다 월등한 420만원에 거래됐다. 가뭄이 이어지고 고온현상이 이어지고 있지만 여름엔 수박은 고당도 이면서 열과가 적고 탄저병에도 아주 강해 전문농가용으로 인기가 좋다. 

진천군 덕산면 김수철 농가는 “호박대목을 사용함에도 색깔이 좋고 과피가 얇으면서 식감이 아삭해 소비자와 농가 모두 만족할 수 있는 품종”이라고 말했다. 

이광조 기자  leekcho@empas.com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광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