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기획
문희상 국회의장 출사표… 文대통령 멘토가 말하는 '실력'은?
(사진=문희상 트위터 캡처)

문희상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20대 후반기 국회의장로 선출돼 국회 하반기를 이끌어간다.

문희상 신임 국회의장은 13일 국회본회의에서 총 득표수 275표 중 259표로 당선을 확정했다. 이날 문 국회의장은 인사말에서 "대화와 타협, 협치를 통해 국정운영을 하는 것은 20대 국회의 태생적 숙명이다"라는 말을 남겼다.

또 문희상 국회의장은 협치와 통합의 국회, 일잘하는 실력국회, 대한민국 미래를 준비하는 국회를 3가지 슬로건으로 약속했다.

문희상 국회의장은 민주당이 배출한 대통령들에게는 멘토로 알려져있다. 김대중 정부 시절엔 청와대 정무수석을 맡았고 노무현 정부에서는 초대 대통령 비서실장을 역임했다. 

문재인 대통령도 마찬가지다. 문재인 대통령과는 참여정부때 인연을 맺었다. 그때부터 국정에 대한 철학을 공유한 사이로 알려져 친문 좌장으로 분류된다.

이은정 기자  lej@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은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