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기획
김보름 "현재 스폰서 無"…잡음 후 첫방에서 왜?
김보름 (사진=채널A 방송 캡처)

스피드스케이팅 김보름 선수가 현재 상황을 솔직하게 이야기했다.

김보름은 13일 오전 방송된 '채널A LIVE'에서 2018 평창 동계올림픽 잡음 이후 최초로 방송에 모습을 드러냈다.

이날 김보름은 "올림픽 후 스폰서 재계약이 성사되지 않았다. 지금은 스폰서가 없는 상태"라고 밝혔다. 또 "좋은 기회가 생긴다면 운동에 많은 보탬이 될 것 같다"고 전했다.  

또 그녀는 "내 꿈은 올림픽 금메달이다. 앞으로 꿈을 향해 매진할 것"이라고 의욕을 드러냈다.

앞서 김보름 선수는 2018 평창 동계올림픽 스피드스케이팅 팀추월 경기에서 팀워크를 무시한 행동으로 잡음을 만들었다. 당시 노선영 선수를 따돌리는 듯 한 경기와 인터뷰가 문제가 됐다. 이후 문화체육관광부는 특정 감사를 실시했고 일부러 그런 것은 아니라는 결론을 냈다.

이은정 기자  lej@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은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