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페셜 여성농업인
농촌진흥청, 미래 여성과학자 육성 팔 걷고 나선다모의면접·연구실 탐방 등 여대생 진로와 취업 활동지도

농촌진흥청(청장 라승용)은 6월 25일 국립농업과학원에서 이공계 여대생들이 미래의 과학자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하기 위한 ‘미래 여성과학자를 위한 지도 연수’를 진행했다.

농촌진흥청은 지난해 한국여성과학기술인지원센터(이하 WISET)에서 지원하는 취업탐색지도 기관으로 선정돼, 여대생을 위한 다양한 지도 프로그램을 운영해 왔다. 올해 또 한 번 취업 탐색 지도 기관으로 선정되면서 화학, 식품, 생명 분야의 여성 전공자 15명을 활발하게 지도하고 있다.

이번 연수는 농촌진흥청장과 함께 하는 ‘브런치토크’, 연구사 취업 특강, 연구실 탐방, 1:1 상담 등 취업 활동을 지원했다.

한편, 농촌진흥청은 지도 활동 시작 1년 만에 여대생들의 진학과 취업에 기여한 공로로 지난해에 전경미 농업연구사가 WISET에서 약진 멘토상을 받았다. 또, 전북대학교 장오순 학생은 멘티 장려상을 받은 바 있다.

농촌진흥청 국립농업과학원 화학물질안전과 전경미 농업연구사는 “여성과학자로서 이공계 여대생들에게 농업 분야의 진로와 취업 활동을 지원할 수 있게 돼 보람 있다.”라며, “농업연구사 혹은 여성과학자로 성장해 연구 분야에서 함께 머리를 맞댈 수 있는 날이 오길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이광조 기자  lgj@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광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