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네트워크 지방
경남 농협, 농촌 태양광사업 활성화를 위한 결의대회 개최농촌 태양광발전소 설치, 농가소득 5천만 원 달성 해법될 것
농촌 태양광발전소 설치사업 활성화를 통한 농업인 소득 제고를 위해 태양광사업 관련 교육 및 토론을 실시했다. [사진제공=경남농협]

경남농협(본부장 하명곤)은 6월 8일 경남농협지역본부 대의원회의실에서 도내 농협 시군지부 농정지원단장 18명이 참석한 가운데 농촌 태양광발전소 설치사업 활성화를 통한 농업인 소득 제고를 위해 태양광사업 관련 교육 및 토론을 실시하고 태양광사업 활성화를 결의했다.

이날 첫 번째 시간에는 농협 재생에너지부 오인식 팀장이 농협 태양광사업 추진배경 및 사업현황 등을, 두 번째 시간에는 농협 기업 고객부 김영욱 차장이 농촌태양광사업 정책자금 대출방법 및 유의사항 등을, 마지막 시간에는 한국에너지공단 장광식 부장이 농촌태양광사업 보급현황 및 RPS제도(공급의무화제도) 등을 교육했다.

태양광사업 활성화 다짐대회에 참석한 농정지원단장들은 도내 시군 조례의 거리제한 규정 완화를 위해 농정활동을 전개하고 관내 농축협이 농촌 태양광사업에 적극 참여하도록 홍보ㆍ지도해 태양광사업을 활성화하기로 결의했다.

경남농협 김육수 부본부장은 "농촌 태양광사업 활성화를 통해 농가소득 증진과 태양광 보급 확대를 동시에 달성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자."고 말했다.

정재길 기자  ynkiller@hanmail.net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재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