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산림
숲 자원의 이용 활성화로 바이오경제 시대 이끈다국립산림과학원, ‘산림생명자원 R&D 심포지엄’ 개최
5월 15일 국립산림과학원 산림과학관에서 '산림생명자원연구 심포지엄'이 개최되었다. 심포지엄은 산림생명자원의 이용활성화를 위한 연구개발 전략 방향을 모색하기 위해 개최되었다. [사진제공=국립산림과학원]

산림청 국립산림과학원(원장 이창재)이 5월 15일 국립산림과학원 내 산림과학관 국제회의실에서 ‘산림생명자원연구 심포지엄’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심포지엄은 산림생명자원의 이용 활성화를 위한 R&D(연구개발) 전략 방향 토론의 역할을 공유하기 위해 마련됐다.

심포지엄에서는 산림생명자원의 이용 활성화를 위한 정책은 물론 산업과 R&D 분야의 동향을 분석하고 미래 수요를 전망함으로써 새로운 도전과제를 도출하기 위한 토론이 펼쳐졌다. 심포지엄 주제는 ‘산림생명자원 연구의 도전과 과제’로 임업인, 산업계, 학계와 관련 분야 연구자 1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분야별 전문가의 주제발표와 지정토론이 있었다.

주제발표로는 식물생명자원 이용과 전망(박효근 서울대 명예교수), 식물생명자원 산업 동향(길영식 한국콜마 제제연구소장), 산림생명자원 정책과 R&D(국립산림과학원 산림생명공학과장) 등이 발표됐다.

아울러 바이오경제 시대에 산림생명자원의 이용 활성화를 위한 연구 수요와 접근 전략에 대한 토론과 중장기 연구전략의 추진 동력을 재정립하기 위해 산림생명자원 분야 전문가의 지정토론도 함께 진행됐다.

국립산림과학원 이창재 원장은 “국립산림과학원은 현재 전 세계적으로 생명자원의 중요성이 부각됨에 따라 선제적인 산림과학 연구를 위해 산림유전자원부를 산림생명자원연구부로 개칭했다.”라며, “산림생명자원의 이용에 관한 기술 개발과 핵심적인 정책 지원을 위해 계속해서 과학적 기반을 제공해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국립산림과학원은 이번 심포지엄을 계기로 우리나라의 산림생명자원 이용 활성화에 관한 산림과학 연구기술과 산림정책 개발을 위해 다양한 분야와 지속적으로 협업해나갈 계획이다.

김찬래 기자  kcl@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찬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