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농업
서울 강서농협, 풍년기원 전통 모내기 시연전통 방식인 손 모내기 행사 진행
5월 15일 서울 강서구 오곡동 농지에서 김형신 서울농협본부장(왼쪽 네번째), 한명철 강서농협 조합장(왼쪽 세번째) 등이 참석한 가운데 전통 모내기 행사를 하고 있다. [사진제공=농협]

서울 강서농협은 강서구 오곡동의 농지에서 풍년을 기원하며 ‘전통 모내기’ 행사를 진행했다. 행사에는 김형신 서울농협본부장, 한명철 강서농협 조합장, 한석규 서울시 도시농업과장, 권혁현 서울시농업기술센터 소장, 영농회원 등 120여 명이 참석했다.

전년까지 해오던 이앙기를 이용한 모내기 시연과는 달리 올해는 전통 방식인 손 모내기 행사를 진행하였고, 어린이들과 함께 미니 허수아비 만들기, 고구마 심기 등의 체험행사도 진행했다.

강서농협은 서울지역에서 유일한 쌀 브랜드인 ‘경복궁쌀’을 생산·수매하고 있고, 이를 위해 조합원을 위한 비료, 농약, 영농자재 등을 저렴한 가격에 공급하고 있다.

한명철 조합장은 “농민들은 안심하고 농사짓고, 소비자들은 믿고 먹을 수 있는 쌀을 생산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으며, 김형신 본부장은 축사에서 “오늘 모내기 행사를 계기로 모든 분들의 풍년 농사를 기원드리며, ‘경복궁쌀’이 최고의 브랜드로 인정받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송영국 기자  syk@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영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