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산업
대동공업, ‘2018 고객감동 특별 서비스팀’ 운영농번기 신속한 서비스 위해 개발·품질·서비스 전문가로 구성된 3개 특별팀 투입
대동공업의 고객감동 특별서비스팀이 지난해 5월 16일 인천시 강화군에 거주하는 ERP60D 이앙기 구매 고객을 찾아가 이앙기 점검 및 작동 방법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 [사진제공=대동공업]

대동공업(대표이사 김준식, 하창욱)이 농번기에 좀 더 신속한 고객 서비스를 위해 ‘2018 고객감동 특별 서비스팀’을 운영한다고 5월 15일 밝혔다.

대동공업은 농번기인 이앙철(5월)과 수확철(10월)에 자사의 개발, 품질, 서비스 전문가로 구성된 ‘고객감동 특별 서비스팀’ 3개 팀을 구성해 8개의 지역 본부와 150개 대리점의 서비스 팀과 함께 농민들에게 서비스를 제공다. 

이와 관련해 ‘고객 감동1·2팀’은 서비스 요청 현장에서 제품 정비 및 수리를 담당하며 ‘고객 감동3팀’은 부품 긴급 조달 및 콜센터 운영을 맡는다.

시즌별로 이앙철에는 1팀이 5월 21일부터 26일까지 경기, 충남에서 2팀은 5월 28일부터 6월 2일까지 전남, 전북에서 활동한다. 10월 수확철 특별 서비스팀의 세부 일정은 9월에 확정되며 정확한 일정은 국번 없이 1588-2172로 문의하면 된다.

대동공업은 ‘고객 감동 특별 서비스팀’을 통해 신속하고 정확한 서비스뿐 아니라 농업 현장에서 고객을 만나 제품의 품질이나 성능의 개선점을 파악하고 새로운 기술이나 기능에 대한 아이디어를 얻어 제품 개발에 적극 반영할 예정이다.

대동공업 유장영 서비스본부장은 “농민들이 가장 바쁜 농번기에 ‘고객감동 특별 서비스팀’을 운영해 신속한 정비를 제공하고 수리 기간 동안 예비 농기계를 해당 농민에게 대여해 농업 활동에 차질이 없도록 할 것”이라며 “올 초 한분일분 서비스 프로그램을 시행해 대동공업의 서비스 수준을 한 단계 끌어올렸기에 고객들이 더 큰 서비스 만족을 느낄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대동공업은 서비스 시간 단축 및 품질 제고를 위한 올 초 ‘한분일분’ 프로그램을 도입해 시행하고 있다. ‘한분일분’은 ‘5년 무상보증’, ‘12시간 서비스 대응 TFT’, ‘서비스 직영점 및 인력 확대’, ‘50시간 무상점검 확대’ 골자로 고객의 1분까지 생각해 고객 서비스 시간을 단축하겠다는 의미를 담고 있다.

송영국 기자  syk@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영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