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식품
클릭 한번으로 레스토랑·백화점 식품관의 가정간편식을 집에서 맛본다.마켓컬리, 가정간편식 ‘반찬대전 기획전’ 최대 20% 할인 판매

모바일 프리미엄 마트 마켓컬리는 가정간편식 카테고리 입점 품목을 대폭 확장하고 이를 기념해 최대 20%까지 할인해주는 '반찬대전 기획전'을 실시한다고 5월 15일 밝혔다.

오는 25일까지 진행되는 이번 기획전은 주차별 다양한 콘셉트로 진행된다. 5월 셋째 주의 경우 ‘안방에서 즐기는 서양가정식’을 테마로 미쉐린 1스타 레스토랑인 리스토란테에오의 서브 브랜드인 뽀모의 게살 구아카몰, 명란오믈렛을 비롯한 약 90여 종의 서양가정식 메뉴를 10~20% 할인 판매한다.

마지막 5월 4주차는 ‘정갈하고 맛깔나는 한식의 맛’을 주제로 백화점에서 맛보던 프리미엄 반찬 브랜드 미자언니네, 정미경키친의 한식 가정간편식을 본격 론칭하고 최대 20% 할인한 가격에 선보일 예정이다.

마켓컬리는 최근 눈에 띄게 성장 중인 가정간편식 카테고리 강화를 위해 마켓컬리만의 기준으로 엄선된 브랜드의 입점을 빠르게 확장하고 있다. 한식뿐만 아니라 중식, 양식 등 구색을 갖추고 다양한 제품을 선보이며 작년 동기 대비 카테고리 상품 수 200% 확대, 매출 규모는 300% 증가한 인기 카테고리로 자리 잡았다.

마켓컬리 김슬아 대표는 “소비자들의 가정간편식에 대한 니즈가 편리함을 뛰어넘은 제대로 된 한끼로 진화하고 있다.”면서 “앞으로 마켓컬리의 샛별배송과 큐레이션 노하우로 마켓컬리만이 선보일 수 있는 가정간편식을 늘려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마켓컬리가 가정간편식 카페고리 입점 품목을 확장해 '반찬대전' 기획전을 실시한다. [사진제공=마켓컬리]

송영국 기자  syk@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영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