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산림
그림으로 만나보는 세계의 식물산림청 국립수목원, 세계식물세밀화 전시회 ‘꽃과 사람 하나 되는 여기’ 개최
2017 우리꽃 전시회 대상 수상작 이주영 작가의 '주름제비란'. [사진제공=국립수목원]

산림청 국립수목원(원장 이유미)은 (사)한국식물세밀화협회와 함께 2018년 세계 식물 세밀화 전시회를 5월 18일부터 6월 23일까지 국립수목원 특별전시실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국립수목원은 2004년부터 한국의 식물 세밀화 제작과 보전을 위한 사업을 추진해 오고 있으며, 매년 전시회를 개최해 식물 세밀화에 대한 저변을 확대하고 있다.

이번 전시회에서는 ‘2017 우리 꽃 세밀화 전시회’에서 수상한 작품과 ‘꽃과 사람 하나 되는 여기’라는 주제로 세계식물세밀화 대회에 출품된 840점을 영상을 전시한다.

세계식물세밀화 대회의 주제는 ‘인간과 식물의 연결’로, 세계 식물다양성의 아름다움과 보전의 중요성을 알리기 위해 기획되었다. 프랑스, 이탈리아 등 25개국의 참가국들이 동시에 개최하며, 한국에서 출품한 작품은 ‘2017 우리꽃 식물세밀화 공모전’ 당선작 13점과, 국립수목원 세밀화 작품 27점이다.

세계식물세밀화 전시회는 미국세밀화협회와 미국식물원이 총괄 주관으로 25개국에서 출품작(850점)을 영상으로 제작한다.

또한, 이번 전시회에서는 세계 세밀화 대회에 출품된 한국 세밀화 작품 40점에 대한 원화도 함께 전시하여, 식물세밀화의 세계를 생생하게 느낄 수 있다.

본 전시회를 통해서 각 국가별 세밀화 특성과 식물을 감상할 수 있으며, 다양한 형식의 세밀화 세계를 만나볼 수 있다.

책임운영기관인 국립수목원 이유미 원장은 “과학과 예술이 만나는 장르인 식물세밀화를 통해, 식물을 새로운 시각으로 바라보고, 우리 삶의 주변에 녹아 있는 식물의 자취를 생각해 볼 수 있는 전시회가 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송광섭 기자  sks@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광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